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콩나물국 맛있게 끓이는 법 시원하게 먹어야 제맛

마시있는 곳간/요리1

by 리럭JANG 먹기행 2020. 3. 4. 19:56

본문

콩나물국 맛있게 끓이는 법

 

[ 재료 ]

 

콩나물 한 봉지 / 다시팩 / 물 500ml 3컵/ 마늘 1/2T / 소금 1/2T / 참치액 1/2T / 새우젓 1/2T / 파 1개 / 청양고추 2개 / 두부 1/2 개

 

시이작~

 

 

어제의 숙취는 오늘로 미뤄라...

과하게 한잔 한 다음날이라면

왠지 시원한 국물이 생각나는데요

바로 콩나물국으로 해장을 하려고 준비해봤습니다 

 

 

 

콩나물국 같은 경우

웬만하면 맛없기도 힘이 들죠

하지만 간을 조금이라도 잘못하면

짜거나 싱겁고

왠지 모르게 감칠맛이 느껴지지 않는데요

 

이럴 때를 대비하여 여러 가지의 방법으로 

콩나물국 맛있게 끓이는 법을 준비해봤어요

 

 

콩나물국 맛있게 끓이는 법

 

저는 2인분 기준이지만

손이 큰 편이라서 항상 만들다 보면

4인분은 기본으로 만들게 되는데요

 

이럴 때 활용법도 따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처음에는 물을 500ml 3컵 정도 부어주세요

콩나물은 작은 거 말고 큰 걸로 사 왔어요

한 번에 끓여서 반 정도는 나물로 무쳐먹으려고요

 

 

 

우선은 다시팩을 넣어서 육수를 끓여줍니다.

사실 아침에 다시팩을 넣고

육수를 내는 것을 지향하는 편은 아니지만

맛있게 끓여보려고 육수도 한번 내봤습니다.

 

 

 

다음에는 육수를 안 내고

콩나물만 넣어도 맛있게 끓이는 방법을 공유할게요

 

다만 다시팩을 넣어서 육수를 우려낼 거라면

그런데 아침이라면?

콩나물을 같이 넣고 끓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니까 참고하세요

 

 

 

콩나물은 물에 넣어서 담가놔 줘야지 

콩나물 머리에 있는 껍질들이

따로 분리가 되고 버릴 수가 있어요

 

한 5분만 담가줘도 충분합니다.

그리고 물에 깨끗하게 씻어줍니다

 

 

 

육수가 10~15분 정도 끓으면

콩나물을 같이 넣고 끓여요

 

콩나물국 같은 경우

너무 오래 끓이면

특유에

아삭함을 잃어버릴 수가 있어서 

지금부터는 간을 빠르게 맞추는 게 좋아요

 

아니면 콩나물은 투하하기 전에

간을 어느 정도 맞춰놓고

콩나물을 넣는 방법도 괜찮겠죠

 

 

 

소금 1/2T 넣어주세요 

소금으로 간을 맞추면

깔끔한 맛을 느낄 수가 있지만

 

 

 

처음에 한 번에 간을 많이 할 경우에

짜지면 더 이상 손볼 수가 없어요

 

최대한 조금씩 넣어서 간을 맞추는 게 좋아요

저는 처음에 콩나물 국 할 때

제일 많이 실패했어요 간을 못 맞춰서요..ㅠㅠ

 

 

 

그다음에는 참치액을 1/2T 정도 넣어주는데

이건 정말 조금만 넣어줘도 좋아요

감칠맛이 나는 거라서

너무 넣으면 

조금..... 느끼하거나 비려질 수가 있어요

 

이건 사실 안 넣어도 되는데

너무 소금으로만 간을 맞추면 심심하거나

소금의 특유의 짠맛이 전 별로더라고요

 

 

 

둘이 먹기에는 콩나물이 조금 많은 콩나물국 같아서

콩나물 반 정도는 육수에 끓이다가

바로 뺐어요

이 콩나물의 용도로는

콩나물무침이에요

 

바빠서 아침에는 못하겠어서

냉장고에 식혀서 보관했어요

 

콩나물무침 이외에도

콩나물국 맛있게 끓이는 방법은

2탄 3탄을 나눠서

여러 가지 방법을 공유해봐야겠어요

 

 

 

마늘 1/2T 넣어주세요

 

 

 

그다음 청양고추 2개를 반으로 갈라서

가위로 송송 잘라 넣어줍니다.

 

 

 

대파는 적당히 넣어주세요

시원한 맛을 더하는 것이기 때문에

대파가 크다면 반개

작은 대파 라면 한 개 전부 다 넣어도 좋아요

 

 

 

마지막으로 한 소금 끓여주면

저번에 국 끓일 때 남은 두부를 넣었습니다

두부는 1/2 개 반 조각이에요

이거 없으면 안 넣는 것도 좋아요!

 

물의 양도 보면

예를 들어서 국물이 많으면 안 좋아하는 사람도 있잖아요

그러면 전반적으로

모든 양을 줄이면 되고

국물을 많이 먹는 스타일이라면

물을 많이 넣어서 육수 내는 게 좋겠죠

 

 

 

하지만 아무래도

콩나물국을 맛있게 끓이는 법은 

간을 맞추는 거라고 생각됩니다.

 

두부를 넣고 간을 봤을 때

싱겁다면 새우젓 1/2T를 넣으세요

아마 대체적으로 싱겁다고 느끼실 수 있으니까

넣으시면 된답니다 

 

 

 

새우젓은 안 넣어도 되고요

간혹 새우젓이 냉장고에 오래 있으면

조금 삭아버리더라고요

그럼 꿉꿉한 냄새가 나기 때문에 이럴 때는

절대로 콩나물에 넣지 마세요

특유의 시원한 맛을 느낄 수가 없어요

 

소금으로 간을 맞춰주셔도 되세요~

 

하지만 콩나물국 같은 경우

소금만으로도 맛있게 먹을 수 있겠지만

이왕이면 감칠맛 나면

계속 먹고 싶게 되는 국 요리가 될 거예요

 

 

 

항상 잊지 말아야 하는 것은

콩나물이 아삭한 식감을 가지고 있는 상태에서

불을 얼른 꺼야 한다는 거예요

 

숨이 죽어버리면

콩나물 식감이 죽어버려서 맛이 들해요

그리고 저는 콩나물국 요리를 할 때에는

국을 먹을 때 긴 게 싫어서 다 잘라요..

특이하지만

이렇게 먹으면 목 넘김도 좋고

저는 더 좋더라구요

 

 

 

아이들이나 어르신들 요리해드릴 때는

이렇게 해주거나 해 드려도 좋을 것 같아요

아버지가 틀니를 사용하셔서

질긴 음식을 잘 안 드시는데

이렇게 잘게 잘라서 해드리면 좋아하시더라구요

 

다음에는

더욱 유익한 요리를 하실 수 있도록

보다 다양하고 자세하게 작성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벌써 3월인데

다들 건강에 유의하시고

따뜻한 봄이 빨리 왔으면 좋겠네요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